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기득권 적폐세력과의 마지막 승부"…호남 지지 호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호남의 힘으로 적폐 기득권 세력과의 대회전 승리하게 해달라"

"2년 안에 완전한 친일·독재 청산, 검찰개혁, 언론개혁, 재벌개혁 등을 완수하겠다"

노컷뉴스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운데)가 17일 오전 광주 동구 전일빌딩245에서 광주·전남·전북 특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운데)가 17일 오전 광주 동구 전일빌딩245에서 광주·전남·전북 특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 유력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17일 "이번 대선은 기득권 적폐 세력과의 마지막 승부"라며 "호남의 힘으로 적폐 기득권 세력과의 마지막 대회전을 승리로 장식해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 지사는 이날 광주 금남로 전일빌딩245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지금 이곳은 전두환 신군부의 헬기 기총사격 흔적이 남아있는 전일빌딩인데 가슴이 먹먹하다"면서 "아직도 우리 사회 곳곳에 남아있는 전두환을 본다. 군복이 사라진 자리에 '법복 입은 전두환'이 활개를 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무소불위 위헌 불법의 국보위는 서초동에서 부활했고, 검찰·언론·경제 기득권 카르텔은 건재하다"며 "이번 대선은 기득권 적폐 세력과의 마지막 승부"라고 강조했다.

또 이 지사는 "공정과 정의를 가장한 가짜 보수, 대한민국을 촛불혁명 이전으로 되돌리려는 국정농단 세력이 완전히 사라지느냐 부활하느냐 하는 역사적 대회전이 기다리고 있다"며 "군부독재를 끝장내고 민주정권을 만들어냈던 호남의 힘으로, 적폐 기득권과의 마지막 대회전까지 승리로 장식해 달라"고 호소했다.
노컷뉴스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7일 오전 광주 동구 전일빌딩245 옥상에서 주먹을 쥐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7일 오전 광주 동구 전일빌딩245 옥상에서 주먹을 쥐고 있다. 연합뉴스
이어 "김대중 대통령과 함께 역사상 최초인 수평적 정권교체로 민주, 자유, 평화, 평등, 인권의 문을 열었던 호남이 이제 완전히 공정하고, 완전히 정의롭고, 완전히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어 달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정당 지지율과 대통령 지지도는 역대 어떤 정권보다 높지만, 정권교체 여론이 정권 재창출보다 높다"며 "구도와 당세를 뛰어넘는 후보가 필요하다. 실적으로 검증된 유능함과 국민의 높은 신뢰로, 야권 후보를 압도하고 본선에서 반드시 승리할 후보여야 한다"고 지지를 당부했다.

그러면서 "진보와 중도는 물론 보수의 마음까지 얻어야 하고, 전국 모든 지역과 모든 세대에서 고른 지지를 받을 수 있어야 한다"며 "전국적인 고른 지지 외에도 중도층이 많은 수도권에서 어떤 후보보다 압도적 지지를 받고 있다"고 경쟁력을 강조했다.

끝으로 이 지사는 "4기 민주정부 창출, 민생개혁 완수와 한반도 평화체제 확립, 국정농단 적폐와의 정면승부, 호남이 저 이재명을 선택해 주시면 얼마든지 가능하다"면서 "차기 대통령, 2022년부터 2024년은 정조 이래 '최대치의 개혁'을 해낼 역사적 기회다. 완전한 친일·독재 청산, 검찰개혁, 언론개혁, 재벌개혁 등을 2년 안에 신속하고 완벽하게 이뤄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이날 특별 기자회견에 앞서 오전에는 전국 최초의 노사상생형 일자리 모델인 광주글로벌모터스를 방문했고 오후에는 전남 함평 천지전통시장을 방문하는 등 추석 연휴인 19일까지 광주·전남·전북을 순회하며 호남 표심을 공략한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