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치료제 개발과 보건 기술

휴온스글로벌, 러시아 코로나백신 ‘스푸트니크V’ 시생산 돌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비즈

최근 러시아 RDIF가 휴온스글로벌 컨소시엄에게 보낸 스푸트니크 백신 생산용 세포 바이알./휴온스글로벌 제공



휴온스글로벌(084110)은 러시아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V’ 원액 제조사인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가 시생산과 공정 검증(밸리데이션) 과정에 돌입했다고 17일 밝혔다.

휴온스글로벌은 스푸트니크V 개발을 지원한 러시아국부펀드(RDIF)와 위탁생산계약을 맺고 생산을 위해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휴메딕스, 보란파마와 컨소시엄을 꾸렸다.

휴온스글로벌은 컨소시엄의 주축이며,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는 백신 원액을 생산한다. 휴메딕스와 보란파마는 바이알(병) 충전과 완제품 포장을 맡고 있다.

스푸트니크V는 러시아 보건부 산하 가말레야 국립전염병 연구소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다.

장윤서 기자(panda@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