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총리 "풍선효과 걱정…조금이라도 의심되면 검사소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총리 "풍선효과 걱정…조금이라도 의심되면 검사소로"

김부겸 국무총리는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 "추석 명절 대이동으로 비수도권으로 풍선효과가 현실화하지 않을까 걱정이 크다"며 조금이라도 의심되면 가까운 검사소를 찾아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김 총리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국민 여러분이 협조해주셔야만 한계에 내몰리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도울 수 있다"며 방역 협조를 호소했습니다.

김 총리는 오늘(17알) 중으로 전국민 70%가 1차 접종을 마치는 만큼, 1차 접종자에게만 허용됐던 잔여백신을 2차 접종 대기자도 예약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