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가온차트 “틱톡, 실제로 음원차트 역주행에 영향 끼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가온차트에서 틱톡과 가온차트 데이터를 가지고, 실제로 틱톡이 음원차트에 영향을 주고 있는지 분석해 발표했다.

최근 역주행을 통해 알려진 디핵 (D-Hack), PATEKO (파테코)의 ‘OHAYO MY NIGHT’는 지난해 6월에 발매됐으나, 발매 1년만인 2021년 27주차(2021.06.27~2021.07.03) 가온 디지털차트에 121위로 진입했다.

이후 꾸준히 순위가 상승하여, 이번주 공개된 37주차 디지털차트 8위에 랭크됐다. 이러한 역주행은 틱톡과 연관이 있다는 여론에 따라, 가온차트에서 틱톡과 가온차트 스트리밍 이용량 데이터를 취합해 실제로 영향을 준 게 맞는지 조사하게 됐다.

매일경제

가온차트에서 틱톡과 가온차트 데이터를 가지고, 실제로 틱톡이 음원차트에 영향을 주고 있는지 분석해 발표했다.


가온차트 분석 결과, 틱톡 데이터에서 6월 12일에 해당 음원이 포함된 소수의 영상을 플레이한 횟수가 전날 대비 10배 가까이 증가한 후 22일부터 영상 생성 수, 조회 수 모두 폭발적인 증가를 시작했다는 것을 발견했다.

가온차트의 스트리밍 이용량은 그 다음날인 23일에 폭발적으로 증가하여 가온차트 400위권 안에 바로 진입, 완만한 상승 곡선을 그리며 이용량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를 보였다. 다만, 틱톡은 매우 드라마틱하게 폭등과 하락의 그래프를 그리는 특징이 있었다.

가온차트를 운영하는 사단법인 한국음악콘텐츠협회 최광호 사무총장은 “이러한 분석 결과를 통해 틱톡은 향후에도 음악 시장에 상당히 의미 있는 플랫폼이 될 것으로 보인다. 앞으로도 틱톡 뿐만 아니라 여러 플랫폼 사업자들과 이런 데이터 제휴를 통해 좀 더 유익하고 재미있는 정보를 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