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카카오엔터프라이즈·롯데글로벌로지스 AI 물류 '맞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왼쪽부터 박찬복 롯데글로벌로지스 대표,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롯데글로벌로지스와 손잡고 인공지능(AI) 물류 생태계를 구축한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롯데글로벌로지스와 AI 기반 물류 서비스 혁신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두 회사는 협업을 통해 기존의 물류 산업에 관한 다양한 서비스·솔루션 등을 연결한다. 물류 데이터를 AI로 분석해 제공한다. 물류 서비스 이용자들은 누구나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표다.

롯데글로벌로지스는 물류 산업과 AI 기술의 융합·접목이 가능한 사항을 발굴하고, 시스템 개발 업무에 적극 협조한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시스템 개발, 협력사 간 신규 비즈니스 관련 교류를 한다. 롯데글로벌로지스의 고객사에 마케팅·물류 솔루션, 카카오워크 서비스도 제공한다.

두 회사는 카카오엔터프라이즈의 AI, 빅데이터, 클라우드 기술을 활용해 공동 연구·개발, 운영에 나선다. 음성 인식 기술을 활용한 물류정보 시스템 구축, 물류 데이터 기반 최적화된 의사결정과 서비스 제공, AI 기반 콜센터 혁신 서비스 발굴 등을 통해 협업모델을 구체화해 나갈 예정이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는 "롯데글로벌로지스가 보유한 물류 산업의 인프라와 노하우에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보유한 AI·빅데이터·클라우드 기반의 표준 플랫폼을 결합해 물류 생태계의 디지털전환에 실질적으로 기여할 것"이라며 "물류 솔루션의 편의성을 높이고 혁신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