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태풍 '찬투' 제주 최근접…도로 잠기는 등 피해 속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14호 태풍 '찬투'가 현재 제주도에 가장 가까이 다가왔습니다. 그만큼 제주도는 현재 태풍의 영향을 직접적으로 받고 있는데 제주 서귀포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JIBS 이효형 기자, 지금 바람이 굉장히 거세 보이는데 현재 상황 어떻습니까?

<기자>

저는 지금 서귀포시 보목포구에 나와 있습니다.

태풍이 이제 제주에 가장 가까워지는 시간인데요, 지금 저는 앞을 보기 힘들 정도로 매서운 비바람이 몰아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