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안무복사기' 김희재, 서인영→나르샤도 놀라게 한 춤 실력 [RE:TV]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16일 방송

뉴스1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사랑의 콜센타' 가수 김희재가 출연진들의 안무를 완벽 소화하며 매력을 발산했다.

지난 16일 오후에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가수 김지현, 서인영, 나르샤, 곽승남, 루나, 제이미로 구성된 가요계의 파워 냉방 '쿨6'가 TOP6와 귀 호강 대전을 펼쳤다.

서인영이 등장과 함께 쥬얼리의 대표곡 '원 모어 타임'을 열창해 추억을 소환했다. TOP6는 함께 '원 모어 타임'의 ET춤을 추며 무대를 즐기기도. 그때 김희재가 함께 무대로 나가 '원 모어 타임' 안무를 완벽 소화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희재는 "쥬얼리 선배님 곡의 모든 안무를 알고 있다"며 팬심을 고백했고, 서인영은 "옆에 보다 깜짝 놀랐다"라며 김희재의 퍼포먼스에 엄지를 치켜세우는 모습으로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어 김희재는 루나가 부르는 에프엑스의 '핫 서머'(Hot Summer)까지 안무를 따라 하며 흥을 돋우었다. 더불어 마지막으로 등장한 나르샤가 브라운 아이드 걸스의 '아브라카다브라'(Abracadabra)를 부르며 열기를 더하자 함께 시건방춤을 선보이며 나르샤를 도와 흥을 돋우었다.

서인영이 연습한 듯 완벽한 호흡을 자랑하는 나르샤와 김희재의 무대에 "우리 춤 외우고 있다고 하지 않았냐?"고 서운한 모습을 보이자 MC 붐이 "'스타킹' 신동 출신이다"며 모든 걸그룹 안무를 다 알고 있다고 김희재에 대해 부연하며 웃음을 안겼다.

장민호 역시 김희재의 활약에 "희재는 따로 계약되어있냐?"며 너스레를 떨었고, 김희재는 물 만난 듯 "너무 신난다"고 고백하며 '안무 복사기'다운 면모를 뽐냈다.

한편, TV조선 '사랑의 콜센타'는 '미스터트롯' TOP6(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특정 시간 동안 전국 각지에서 걸려온 전화를 통해 신청자의 사연과 신청곡을 받은 후 그 자리에서 즉석으로 신청곡을 불러 주는 실시간 전화 노래방 형식의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