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14호 태풍 '찬투', 오전 제주해상 근접…전국 비바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사내용 요약
18일 오전까지 비소식 있어
제주도 시간당 50~80㎜ 이상
강풍에 항해·조업 선박 유의
뉴시스

[서귀포=뉴시스] 우장호 기자 =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가 북상 중인 지난 16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표선면 토산2리 인근 앞바다에 거친 파도가 몰아치고 있다. 기상청은 태풍이 17일 오전 3시 서귀포 남남서쪽 110㎞까지 접근해 같은 날 오전 9시 서귀포 동남동쪽 약 50㎞ 해상까지 진출할 것으로 예보했다. 2021.09.16. woo1223@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정유선 기자 = 금요일인 17일 오전 제 14호 태풍 '찬투'가 제주도 해상을 근접하게 지나가며 제주도를 중심으로 전국 곳곳에 많은 비가 쏟아지겠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찬투는 오전 9시께 서귀포 동쪽 약 80㎞ 부근 해상을 지날 전망이다. 중심기압은 980hPa, 최대풍속은 초속 29m로 예상된다.

태풍은 오후 3시엔 부산 남쪽 약 140㎞ 부근 해상, 오후 9시엔 일본 오사카 서쪽 약 370㎞ 부근 육상에 다다를 것으로 예상된다. 이어 내일 (18일) 일본 육상에서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될 것으로 관측된다.

태풍의 영향으로 전날 밤 남부지방과 충청권, 강원영서남부에서 시작된 비는 이날 새벽에 경기남부와 강원영동으로 확대되겠다. 제주도와 전남남해안에도 비가 이어지겠다.

이번 비는 이날 오후 경기 남부·전라권·경북권 남부·경남권 서부·제주도부터 그치기 시작해 저녁엔 대부분 그치겠다. 다만 강원영서남부·충북·경북북부·경상권해안엔 밤까지, 강원영동엔 18일 오전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제주도의 예상 강수량은 100~300㎜(많은 곳은 400㎜ 이상)다.

전남동부·경남권 해안엔 30~80㎜(많은 곳 120㎜ 이상), 강원영서남부·강원영동·충청권·남부지방(전남동부·경남권해안 제외)·울릉도·독도엔 10~60㎜(많은 곳 90㎜ 이상)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경기 남부의 예상강수량은 5~20㎜다.

특히 제주도에는 시간당 50~80㎜ 이상, 경남권해안에는 시간당 30~50㎜ 이상의 천둥·번개를 동반한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니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야겠다.

한편 제주도에는 최대순간풍속을 기준으로 110~145㎞/h(30~40㎧), 남해안과 경상권동해안 지역에는 70~110㎞/h(20~30㎧), 그 밖의 남부지방에는 55~90㎞/h(15~25㎧)의 강풍이 불겠다.

해상에서도 바람이 45~95㎞/h(12~26㎧)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8.0m로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항해 및 조업선박은 유의해야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5~22도, 낮 최고기온은 20~29도를 오가겠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20도, 인천 20도, 수원 19도, 춘천 17도, 대관령 13도, 강릉 18도, 청주 20도, 대전 20도, 전주 20도, 광주 21도, 대구 20도, 부산 22도, 제주 24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7도, 인천 27도, 수원 26도, 춘천 26도, 대관령 16도, 강릉 22도, 청주 23도, 대전 22도, 전주 25도, 광주 27도, 대구 22도, 부산 24도, 제주 26도다.

원활한 대기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유지하겠다.

☞공감언론 뉴시스 rami@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