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담배 심부름 거절한 60대 폭행…'여주 10대' 2명 구속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핵심요약
경찰, 5명 입건…범행 주도한 2명 구속
여주 10대들, '위안부' 소녀상 추모용 꽃으로 60대 폭행·조롱
"강력 처벌 촉구" 국민청원도 등장
노컷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60대 여성에게 담배 심부름을 시키고, 요구를 들어주지 않자 폭행한 10대들이 경찰에 구속됐다.

경기 여주경찰서는 폭행 등 혐의로 10대 5명을 입건하고 이 중 혐의가 중한 A군 등 2명을 구속했다고 16일 밝혔다.

A군 등은 지난달 25일 오후 11시 30분쯤 여주시 홍문동 한 거리에서 꽃으로 B(60대)씨의 머리와 어깨 등을 여러 차례 때린 혐의를 받는다.

A군이 B씨를 때리는 데 사용한 꽃은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추모하기 위해 소녀상에 놓여있던 꽃으로 전해졌다.

이들의 범행은 일행이 촬영한 것으로 추정되는 영상에 모두 담겼다.

영상을 보면 B씨에게 접근한 한 남학생이 "담배 사줄 거야, 안 사줄 거야"라고 말한다.

B씨가 거부하자 그는 B씨의 머리와 어깨를 꽃으로 툭툭 때린다. 지켜보던 일행들도 같이 웃으며 조롱한다.

이에 B씨가 "나이가 몇이냐. 학생 아니냐"고 묻자, 남학생은 "열일곱, 열일곱, 열입곱"이라고 말하며 또다시 꽃으로 B씨의 머리와 어깨를 친다.

이러한 내용이 담긴 영상은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중심으로 퍼졌고 누리꾼들의 공분으로 이어졌다.

노컷뉴스

청와대 국민청원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청와대 국민청원 캡처
지난달 30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60대 노인에게 담배셔틀 요구한 10대, 강력 처벌 촉구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원이 게재되기도 했다. 해당 청원은 16일 오후 7시 기준 11만 7천여명의 동의를 얻었다.

경찰은 지난달 27일 오후 10시 55분쯤 '학생들이 여럿이 모여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노상에 모여 있던 A군 등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이들의 범행 사실을 인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수사에 나선 경찰은 이들 중 혐의가 중하다고 판단한 A군 등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해 지난 15일 발부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5명을 입건해 혐의가 중한 2명을 구속했다"며 "수사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