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세계 금리 흐름

금리 인상에도 아파트값 상승세 지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정부가 기준금리를 올리고 연내 추가 금리인상 가능성도 내비쳤지만 아파트값 상승세를 꺾지 못하고 있다.

경향신문

롯데타워에서 바라본 송파,성남 방향 아파트단지. 김기남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6일 한국부동산원이 발표한 9월2주(13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가격 동향을 보면 전국 아파트 매매가격은 전주 대비 0.31% 상승해 한주간 오름폭이 지난주(0.30%) 보다 높아졌다.

지역별로는 수도권(0.40%→0.40%)과 서울(0.21%→0.21%)이 지난주와 동일한 가격 상승폭을 나타냈다. 한국부동산원은 “서울은 대체로 시장에 매물부족 현상이 지속됐다”며 “강남권은 규제완화 기대감 있는 재건축이나 중대형 위주로, 강북권은 9억원 이하 매물 위주로 오르며 상승세가 이어졌다”고 밝혔다. 강북에서는 노원구(0.29%), 용산구(0.23%), 마포구(0.23%) 등의 상승폭이 평균보다 높았다. 송파구(0.28%), 강남구(0.26%), 서초구(0.24%) 등 강남3구의 상승폭도 평균을 상회했다.

수도권에서는 인천(0.44%→0.45%)이 지난주 대비 오름폭이 커졌다. 경기 오산시(0.84%), 안성시(0.83%), 화성시(0.82%) 등 경기 외곽 지역의 아파트 가격이 큰 폭으로 올랐다. 5대광역시(0.18%→0.20%)도 지난주 보다 가격 상승폭이 커졌고, 세종시(-0.05%→-0.01%)는 가격 하락폭이 둔화됐다.

전세가격은 지난주 상승폭을 유지했다. 수도권(0.25%→0.25%) 및 서울(0.17%→0.17%), 지방(0.15%→0.15%) 모두 지난주와 동일했다.

송진식 기자 truejs@kyunghyang.com

▶ [뉴스레터] 식생활 정보, 끼니로그에서 받아보세요!
▶ [뉴스레터]교양 레터 ‘인스피아’로 영감을 구독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