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남해 먼바다에 태풍주의보…풍랑주의보는 해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대장동이 불지핀 명·낙전쟁…"100% 수사를" vs "선 넘었다"
(광주=연합뉴스)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가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두고 남해 서부에서 동부까지 해안선을 따라 이동하며 위력을 떨칠 전망이다. 16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태풍의 중심은 17일 오전 전남 해안에 가장 근접하겠다. 사진은 제14호 태풍 '찬투' 예상 경로(16일 오전 10시 기준). 2021.9.16 [기상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광주=연합뉴스) 기상청은 16일 오후 6시를 기해 남해서부 서쪽먼바다에 태풍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남해서부 서쪽먼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해제됐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