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TS 뷔, '추석 한복이 잘 어울리는 남자 아이돌' 1위

댓글 7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그룹 방탄소년단(BTS) 뷔가 '추석 한복이 잘 어울리는 남자 아이돌' 1위에 뽑혔다.

뷔는 인기 아이돌 서비스 최애돌이 지난 9~15일 진행한 '추석 한복이 잘 어울리는 남돌은?' 투표에서 총 7만 4766명이 참여한 가운데 3만 8886표를 획득, 1위에 등극했다. 뷔에 이어 지민 정국 진 슈가 제이홉 RM이 이름을 올렸다.

뷔는 K팝 대표 패션 아이콘으로 유명하며 방탄소년단이 무대나 명절 연휴에 선보이는 각종 전통의상과 한복을 뛰어나게 소화하며 한 폭의 미인도와 같다는 찬사를 받아왔다.

지난 9일 공개된 서울 홍보영상 ‘어기영차’ 시리즈의 첫 번째 영상 '2021 YOUR SEOUL GOES ON', '어기영차 서울 편(with BTS)'에서도 뷔는 한복을 연상시키는 편안한 라인의 슈트에 산수화가 그려진 부채를 들고 등장해 도자기로 빚은 듯 단아한 외모와 국보급 비주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지난 1월 설을 앞두고 방탄소년단 공식 유튜브 채널에 업로드 된 새해 인사 동영상에서도 뷔는 파스텔톤의 은은한 한복에 단정한 흑발을 하고 나와, 특별한 액세서리 없이도 수려하게 빛나는 이목구비로 한복의 아름다움을 배가시켰다.

또한 지난 2018년 방탄소년단은 ‘아이돌(IDOL)’ 뮤직비디오에서 계량한복 차림으로 무대를 펼쳤는데, 특히 뷔의 화려한 미모와 멋스러운 한복과 어우러져 매력이 한층 더 돋보였다는 찬사를 들었다.

그런가하면 2017년 KBS2 드라마 ‘화랑’ 출연 당시 뷔는 신라시대의 전통의상을 찰떡같이 소화하며 미소년 화랑으로 인기를 끈 바 있다.

최근 방영된 자체 예능 달려라 방탄 ‘방탄마을 조선시대’ 편에서는 절세미남 무사로 분해 정통사극 주인공의 아우라를 발산하며 팬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누리꾼들은 "뭘 입어도 잘 어울리는데 특히 한복 차림이 너무 아름다워요", "뷔가 한복 입으면 윈윈", "뷔 덕분에 한복이 널리 알려져 흐뭇하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14일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특사)' 임명장을 받았다. 이들은 오는 18일 미국 뉴욕으로 출국, 20일(현지시간) 유엔사무총장 주재의 '2021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모멘트(moment)' 세션에 참석해 전 세계 청년들을 위해 연설한다.

[성정은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빅히트 뮤직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