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경기도, 초등스포츠클럽 육성 등 향후 5년 간 공공돌봄 103개 사업 추진 돌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동 권리증진·건강한 성장 위한 ‘경기도 5개년 아동정책 기본계획’ 수립

총 사업비 6조9321억원 투입, ‘아이들이 더 행복한 신나는 경기도’ 조성

아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이들이 더 행복한 신나는 경기도’를 위해 경기도가 향후 5년간 6조9321억여원을 투입해 초등스포츠클럽 육성, 재난 상황 대비 공공돌봄 체계화 등 103개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도는 16일 최근 아동복지심의위원회 심의․의결을 거쳐 이런 내용을 담은 ‘제1차 경기도 아동정책 기본계획(2021~2025)’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이번 기본계획은 지난해 개정된 ‘경기도 아동보호 및 복지 증진에 관한 조례’에 따라 수립하는 첫 번째 아동 분야 중장기 계획으로 중앙의 아동정책 기본계획(2020~2024)을 토대로 도 특성을 반영해 아동정책 방향을 정립했다.

도는 이런 기본계획 정책 방향에 따라 향후 5년간 기존사업의 확대 추진 및 신규사업을 발굴․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도가 마련한 제1차 경기도 아동정책 기본계획은 ‘아이들이 더 행복한 신나는 경기도’ 비전을 실현하기 위한 1개 목표, 4개 추진전략, 12개 정책과제, 103개 세부과제로 구성됐으며 세부 과제 총사업비는 6조9321억여 원(국비+도비+시·군비)으로 추산됐다.

4개 추진전략으로는 △아동의 참여와 권리실현 △아동의 건강한 성장지원 △촘촘한 아동돌봄 강화△환경변화에 대응하는 아동정책 등을 제시했다.

추진전략별 주요 과제를 보면 우선 각종 정책에 아동 중심 관점을 반영해 ‘권리주체로서 아동’으로 인식을 전환하는 사업들을 추진하며 지자체의 우수정책을 공유하고 전문가 의견을 수렴하는 경기도 아동정책 포럼 개최 등 신규사업을 준비할 예정이다.

이어 아동들이 놀이·학습 간 균형으로 즐거움 속에서 창의적 문제해결 역량을 높일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교육, 초등스포츠클럽 육성 등을 지원하고 아동돌봄 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아동돌봄시설 운영과 저소득 및 아동시설 보호종료아동 자립 지원 등도 계속 시행할 방침이다.

이순늠 도 여성가족국장은 “제1차 아동정책 기본계획을 통해 ‘아동 중심’ 관점에서 아동의 권리실현과 아동보호를 위한 과제를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며 “아동이 존중받는 행복한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수원)강대웅·송인호 기자 sih@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