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부동산 중개업계 '반값 수수료' 진흙탕 싸움에…서경석 '불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반값 중개 수수료'를 내세운 부동산 중개 플랫폼 업체와 공인중개 업계 간 갈등이 점입가경입니다. 공인중개사들이 해당 업체를 고발하기도 했는데, 이번에는 애먼 방송인에게까지 불똥이 튀었습니다.

어떻게 된 건지, 김주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직접 공인중개사 시험에 도전해 화제를 모은 방송인 서경석씨.

서경석 / 방송인
"세상에 민법이 지금 생각보다 괜찮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