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있저] "검찰, 박형준 딸 홍대 응시 확인"...지원도 안 했다더니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 4·7 재보궐 선거 당시 배우자 딸의 홍익대 미대 입시 부정 청탁 의혹이 제기된 박형준 부산시장.

당시 박 시장 부인에게서 직접 입시 청탁을 받았다며 의혹을 처음 제기한 인물은 김승연 전 교수입니다.

발언 들어보시겠습니다.

[김승연 / 전 홍익대 미대 교수 : 제가 그 부산 사투리를 잊을 수가 없네요. 울면서 '선생님 우리 딸 꼭 붙여 주이소' 그랬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