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네이버웍스, 사내 자료 유출-악성코드 감염 막는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V3.2 정기 업데이트로 보안 등 60개 기능개선


[파이낸셜뉴스] 네이버클라우드는 업무용 협업도구 ‘네이버웍스’ 정기 업데이트(V3.2)를 통해 총 60여개 기능을 개선, 비대면 업무지원을 강화한다고 13일 밝혔다.

네이버웍스는 모바일 환경에서 자료 유출을 방지하기 위해 보안 기능이 강력해졌다. 모바일 화면캡처와 녹화, 텍스트 복사 등을 제한할 수 있다. 또 워터마크 기능을 도입해 외부 카메라 촬영으로 인한 사내 정보 유출도 방지할 수 있다. 워터마크에는 회사명, 계정 정보, 시간 등이 표시돼 정보 유출을 막고 유출되더라도 경로 추적이 가능하다.

각 서비스 악성코드 차단 기능도 강화됐다. 이에 따라 사용자 업무 환경에 유입된 악성코드 감염파일 사용 및 확산 위험을 줄일 수 있다. 네이버웍스는 모바일에 저장된 파일 업로드 및 다운로드도 제한 가능하다.

네이버웍스에서 제공하는 ‘외부 회의 링크’를 받으면 외부인력도 화상회의 참여가 가능해졌다. 네이버웍스 사용자가 아니더라도 회원가입이나 별도 네이버웍스 계정 생성이 필요하지 않다. 즉 링크를 통해 참석한 회의 참석자끼리는 자동 생성된 일회성 메시지방을 통해 회의 중 채팅 메시지로 대화하고 업무 파일을 공유할 수 있다.

파이낸셜뉴스

네이버클라우드는 업무용 협업도구 ‘네이버웍스’ 정기업데이트(V3.2)를 통해 비대면 업무 보안을 더욱 강화했다. 네이버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 하반기 디지털 콘텐츠 무단사용을 제한하는 ‘DRM(Digital Rights Management) 기술’과 연동된 오픈 API도 제공할 예정이다. 기업에서 사용하는 문서 보안 시스템과 손쉽게 연동해 문서 암호화를 유지하면서, 네이버웍스 앱 모바일 문서 뷰어에서 암호화된 문서를 복호화과정 없이 손쉽게 열람할 수 있다.

한편 네이버클라우드는 창업진흥원과 함께 ‘온라인 법인설립시스템’을 이용해 설립한 법인을 대상으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스마트워크 특화 솔루션 네이버웍스와 워크플레이스를 최대 12개월간 무료로 제공한다. 이번 이벤트는 오는 12월 31일까지 진행된다.
#네이버클라우드 #워크플레이스 #네이버웍스 #비대면업무 #협업도구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