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尹 또 설화 "후쿠시마 방사능 유출 없었다"…與 "日 총리인 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야권에선 윤석열 후보의 말실수가 연일 논란거리를 만들고 있습니다. 어제 부산일보와의 인터뷰에서 일본 후쿠시마 원전 문제에 대한 질문을 받고 한 대답이 마치 일본측 입장을 대변한 것처럼 들렸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현정부의 탈원전 정책을 비판하는 맥락에서 나온 발언이라고는 하지만 사실 관계 부터 잘못된 것이어서 여당은 물론 야권에서도 비판이 나왔습니다.

이태희 기자가 보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