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축구 K리그

인천 조성환 감독, 7월 ‘K리그 이달의 감독’ 선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프로축구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 조성환 감독이 K리그 7월 ‘이달의 감독상’을 수상했다.

조성환 감독이 이끄는 인천은 7월 열린 3경기(17R, 21R, 22R)에서 모두 승리하며 3연승을 기록했다. 특히 주목할만한 점은 해당 기간 열린 3경기 모두 인천 홈이 아닌 원정 경기였다는 사실이다.

7월 한 달 인천은 14일(수) 서울을 상대로 1-0 승리를 거둔 뒤, 23일(금) 수원 전 2-1, 31일(토) 제주 전에는 4-1로 대승을 기록하며 점점 살아나는 득점력까지 선보였다. 그 결과 7월 시작 전 8위였던 인천의 순위는 한때 5위까지 수직 상승하기도 했다.

또한, 최근 2시즌 연속 인천의 7월 종료 기준 순위가 최하위(12위)였던 것에 비하면 올 시즌 7월 인천의 활약은 돌풍과도 같다. 인천이 7월 종료 기준 5위를 기록한 건 지난 2013시즌 7월 종료 기준 4위 이후 무려 8시즌 만에 거둔 최고의 성적이다.

조성환 감독은 7월 한 달 3연승에 대해 “3연승의 원동력은 선수들의 뚜렷한 목표의식”이라며 선수들에게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7월 ‘이달의 감독’으로 뽑힌 조성환 감독에게는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제작한 트로피와 주유권이 전달될 예정이다.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