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수원문화재단, 수원SK아트리움서 클래식 공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수원SK아트리움 전경.(사진=수원문화재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수원=이데일리 김아라 기자] 수원문화재단이 오는 25일 수원SK아트리움에서 ‘한여름 밤의 클래식 with 경기심포니커’ 공연을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공연은 지역의 우수 문화예술단체와 협업해 무더운 여름을 한방에 날려줄 한여름 밤의 클래식 공연이다.

수원 지역에서 오랫동안 활동한 민간오케스트라 경기심포니커와 세계적인 바리톤 한명원, 피아니스트 안소희와 협연을 통해 감미로운 선율을 선사한다.

발레음악 스파르타쿠스 중 ‘사랑의 테마 아다지오’, 한국가곡 ‘청산에 살리라’, 영화 ‘스타워즈’와 ‘사운드 오브 뮤직’의 오리지널사운드트랙(OST), 조지 거슈윈의 ‘랩소디 인 블루’가 무대에 오른다.

입장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그재그 띄어 앉기, 마스크 착용, 발열 체크 등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해야 한다.

수원문화재단 관계자는 “여름방학을 맞은 학생과 가족 단위 관람객에게 여름밤 나들이로 더 없이 좋은 기회가 될 이번 공연은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녹일 수 있는 여름밤의 멋진 나들이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