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베를린행 티켓 주인공은? ‘발로란트 챌린저스’ PO 개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라이엇 게임즈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임재형 기자]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발로란트 마스터스’에 출전할 한국 대표 두 팀을 가리는 대회가 열린다.

5일 라이엇 게임즈는 오는 6일부터 서울 잠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2021 발로란트 챌린저스 코리아 스테이지3 플레이오프’가 막을 올린다고 밝혔다. ‘발로란트 챌린저스 코리아 스테이지3’은 지난 7월 8일 온라인 예선을 시작으로 막을 올렸다. 8월 1일 8강 합류 팀들이 모두 정해졌다.

‘발로란트 챌린저스 코리아 스테이지3 플레이오프’는 6일 비전 스트라이커즈-고앤고 프린스의 8강 대결로 막을 올린다. 같은 날 TNL과 WGS X-IT가 대결하며 7일에는 F4Q와 고추가루(GochuGaru), 그리고 누턴 게이밍과 담원이 맞붙는다. 8일에는 8강에서 승리한 네 팀이 4강 경기를 치르고 결승전은 오는 15일 5전 3선승제로 진행된다.

총상금은 1억 원이며 1위에는 2400만 원, 2위에는 1200만 원이 주어지고 순위에 따라 상금이 차등 지급된다. 대회 MVP로 선정되는 선수에게는 500만 원이 별도로 주어진다. 이번 대회에는 연말에 열리는 발로란트 챔피언스에 출전하는 팀의 순위를 정하는 서킷 포인트도 배정되어 있다.

‘발로란드 챌린저스 코리아 스테이지3 결승전’에 진출한 팀은 오는 9월 10일부터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발로란트 챔피언스 투어 마스터스 스테이지3’에 한국 대표로 출전할 권리를 얻는다. 마스터스 스테이지3에서 우승할 경우 연말에 열리는 국제 대회인 발로란트 챔피언스에 직행하는 특전을 누리며, 우승을 하지 못하더라도 최종 순위에 따라 서킷 포인트를 얻게 된다.

‘발로란트 챌린저스 코리아 스테이지3 플레이오프’는 사회적 거리 두기 4단계 방침에 따라 롯데월드 안에 위치한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무관중으로 진행된다. /lisco@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