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차예련, HB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두터운 신뢰 바탕"[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심언경 기자] 배우 차예련이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HB엔터테인먼트는 5일 "차예련과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재계약을 체결하게 됐고, 앞으로도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배우가 깊은 신뢰를 바탕으로 당사와 함께하기로 결정한 만큼 앞으로도 차예련 배우의 활발한 활동을 위해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차예련은 2004년 영화 '여고괴담4-목소리'로 데뷔했다. 이후 '므이' '도레미파솔라시도' '마이 블랙 미니드레스' '더 테너 리리코 스핀토' '퇴마:무녀굴' '쌍생령'에 출연했다. '못된 사랑' '로열 패밀리' '황금 무지개'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화려한 유혹' '퍼퓸' '우아한 모녀' 등 다수의 드라마에서도 활약했다.

또한 차예련은 예능프로그램 '차예련의 에디터 스토리' '스타일 매거진' '톱 디자이너' '뷰티사관학교' '여자플러스3' 등에서 진행을 맡아, 만능 엔터테이너로서 입지를 굳혔다.

이처럼 끝없는 연기 변신은 물론, 독보적인 존재감을 과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아 온 차예련은 HB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후 활발한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