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기아 "강서 플래그십스토어 개관, 관람·시승·구매 한번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차량 관람부터 시승, 구매, 브랜드 체험 등이 모두 가능한 기아 판매 거점

아시아경제

기아 강서 플래그십 스토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기아는 차량 전시부터 시승, 구매, 브랜드 체험에 이르기까지 디지털 기반의 미래 지향적인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기아 강서 플래그십 스토어’를 5일 공식 개관한다고 밝혔다.

강서 플래그십 스토어는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통해 고객에게 영감을 전하겠다는 기아의 신규 브랜드 지향점이 담긴 공간이다.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기존 가양지점에 기아의 새로운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Opposites United, 상반된 개념의 창의적 융합)’를 적용해 완성됐다.

기아는 직원의 직접 응대를 선호하지 않는 고객을 위해 강서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디지털 기반의 다양한 언택트(Untact) 서비스를 운영한다.

고객들은 입구에 위치한 키오스크 또는 기아 홈페이지에서 QR 코드 형태의 디지털 아이디 ‘스토어패스(Store Pass)’를 발급받아 직원의 응대 없이도 스토어 체험에 필요한 안내 사항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실내에는 높이 4.1m, 길이 14.6m의 대형 미디어 월이 설치됐다. 고객들은 선택 옵션들을 조합해 제품을 가상으로 구현하는 소프트웨어 ‘3D 컨피규레이터’를 통해 차량의 내외장뿐만 아니라 도어 및 트렁크 개폐, 방향 지시등 작동 모습 등을 3D 이미지로 경험할 수 있다.

기아의 모든 외장 컬러를 확인할 수 있는 ‘디지털 컬러 컬렉션(Digital Color Collection)’도 마련됐다. 디지털 컬러 컬렉션 내 설치된 40개의 태블릿 PC에는 카드 플립 형식으로 기아 컬러쇼가 연출되며, 컬러 선택 시 해당 컬러를 구비한 차량 리스트 및 차량 제원 등을 볼 수 있다.

아울러 전용 전기차인 EV6 전시차와 함께 다양한 가상환경을 배경으로 동영상을 찍을 수 있는 공간인 ‘인터랙티브 그라운드(Interactive Ground)’가 운영된다. 위치에 따라 카메라 앵글이 변하는 기술을 이용한 인터랙티브 그라운드는 촬영 결과물을 스토어패스에 저장하는 기능을 제공해 고객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시아경제

기아 강서 플래그십 스토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고객 맞춤형 시승 프로그램 운영 및 차량 구매 상담 통해 고객 만족 제고

차량 성능 체험을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 이달 중순부터 강서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다채로운 시승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시승은 ▲도심형 코스로 구성된 ‘Urban Life Course(어반 라이프 코스)’ ▲자동차 전용도로 위주의 고속주행 코스가 포함된 ‘Refresh Course(리프레쉬 코스)’ ▲ADAS 등 여러 첨단 기술 체험이 가능한 ‘Smart Course(스마트 코스)’ 등으로 구성된다.

강서 플래그십 스토어에는 안내 도슨트가 상주해 차량에 대한 상세한 설명은 물론 고객이 원하는 시승 코스 및 차종, 직원 동승 여부를 선택해 시승할 수 있도록 안내할 예정이다. 시승 예약은 기아 홈페이지 또는 현장에서 가능하다.

차량 구매를 고려하는 고객을 위한 ‘세일즈 컨설팅 룸’도 마련됐다. 고객들은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차량의 상세 견적을 받아볼 수 있으며, 영업사원과 상담 후 완성한 견적을 스토어패스에 저장할 수 있다.

기아 관계자는 “언택트 시대에 고객들이 시공간의 제약을 넘어 디지털을 통해 차량을 손쉽게 경험할 수 있도록 강서 플래그십 스토어를 개관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기아는 디지털 기반의 고객 맞춤형 미래 거점을 지속 확대해 고객에게 의미 있는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