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백윤식 며느리' 정시아, 어딜 봐서 애둘맘일까..우아한 여신 자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정시아 인스타



[헤럴드POP=천윤혜기자]배우 정시아가 우아한 미모를 과시했다.

5일 오전 정시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하트 이모티콘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시아는 화려한 스타일의 의상을 입고 있다. 정시아의 우아함이 더 드러나는 자태.

정시아의 인형 같은 이목구비는 작은 얼굴을 가득 채우고 있다. 여리여리한 자태 또한 시선을 사로잡는다. 아이 둘을 키우는 엄마라고는 믿기 힘들 정도로 여신 비주얼을 발산해 보는 이들의 찬사를 이끌어내고 있다.

한편 정시아는 2009년 배우 백윤식의 아들 백도빈과 결혼, 부부의 연을 맺었으며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최근 정시아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출연한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