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손태영 "권상우 마누라 하기 힘들겠다" 무례 댓글에 일침 "남편 위한 운동 없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손태영이 네티즌의 무례한 댓글에 일침했다.

4일 손태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운동 중인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이어 "시작해 볼까요? 궁금해 하신 운동"이라는 글을 달았다.

공개된 영상에는 손태영의 운동하는 모습이 담겼다. 블랙 운동복을 입고 있는 손태영은 군살 없는 늘씬한 몸매로 눈길을 끌었다.

조이뉴스24

손태영 [사진=손태영 SNS]



게시물을 본 한 네티즌은 "권상우님 마누라 되느라 힘들겠네요"라는 댓글을 달았고, 손태영은 "아하...자기를 위한 운동이지 남편을 위한 운동은 없습니다. 다만 서로 자극 받아 건강해 지는 건 좋은거지요, 남편 뿐만 아니라 누구에게든. 생각을 바꿉시다"고 답했다.

한편, 손태영은 배우 권상우와 결혼해 슬하에 남매를 두고 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