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민의힘 주자들, 쪽방촌 봉사활동…윤석열 등 '톱4' 불참

댓글 5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 대선주자들이 오늘(4일) 서울 동자동 쪽방촌을 찾았습니다. 어려운 여름을 나고 있는 취약계층 주민들에게 삼계탕과 얼음물, 마스크를 전달했다고 하는데요. 그런데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나 최재형 전 감사원장 등 지지율 상위권을 달리는 유력 주자들이 모두 불참했습니다. 어떤 배경인지 국회상황실에서 짚어봅니다.

[기자]

국민의힘 대선 경선 주자들이 봉사활동에 참석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였습니다.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취약계층 주민들에게 삼계탕과 생수, 마스크를 전달했는데요. 먼저 봉사활동 모습 한 번 보실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