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올림픽] 안산, '양궁명가' 광주여대서 '환대'…"롤모델 없다"(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정신력 강하게 해준 대학에 감사"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2020 도쿄올림픽 3관왕에 오른 양궁 대표팀 선수 안산이 4일 모교인 광주여대에서 환대를 받았다.

광주여대는 2016 리우올림픽 최미선, 2012 런던올림픽 기보배에 이어 안산까지 금메달리스트를 배출한 '양궁 명가'다.

안산은 전날 모교인 광주 문산초등학교와 광주체육중·고에서 은사와 만나고 양궁부 후배를 격려한 데 이어 이날은 광주여대에서 총장과 교수, 학생들로부터 열렬한 환영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