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中 보건당국 "코로나19 동시다발·제한적 확산세 보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고위험·중위험 위험지역 144개 …일상화 방역 이후 최대

뉴시스

[난징=신화/뉴시스] 2일(현지시간) 중국 장쑤성 성도 난징의 한 경기장에 마련된 코로나19 백신 접종소에서 주민들이 백신을 접종하고 있다. 중국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하면서 봉쇄조치를 시행하는 지역이 늘어나고 있다. 지난달 21일 난징 루커우 국제공항에서 기내 청소 근로자들이 코로나19에 감염된 이후 확진 사례가 급증하면서 당국은 이날부터 모든 가게와 도매시장의 영업을 중단했다. 2021.08.03.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문예성 기자 = 중국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보건 당국이 고위험·중위험 지역이 144개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4일 중국중앙(CC) TV에 따르면 미펑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위건위) 대변인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이날 오전 9시(현지시간)기준 17개 성급 지역에서 코로나19 본토 확진자 혹은 무증상 감염자가 나왔다"면서 "아울러 고위험·중위험 지역은 144개로 늘어났는데 이는 코로나19 '상시화 방역(생활방역)'이 시행된 이후 최대 수치"라고 밝혔다.

미 대변인은 "이번 확산세는 여러 지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해 제한적으로 발전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면서 "중요 지역과 인원에 대한 관리를 강화해 추가 확산을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난달 21일 장쑤성 난징에서 시작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전국으로 확산되고 있다.

아직 절대적인 감염자수가 많지 않지만, 전국 각지에서 동시다발적으로 확진자가 나오면서 우려가 고조됐다.

한편 중국 본토의 코로나19 백신 누적 접종 횟수는 17억회분을 넘어섰다.

4일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위건위)는 전날까지 본토 내 누적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17억835만6000회분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sophis731@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