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삼성전자, 카카오 함께 한은 '디지털화폐' 사업 참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삼성전자가 카카오와 한국은행의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사업에 참여한다. /더팩트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카카오 그라운드X 협력사로 참여…갤럭시에 디지털화폐 담기나

[더팩트|한예주 기자] 삼성전자가 카카오와 함께 한국은행이 진행하는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 사업에 참여한다.

4일 외신 및 업계에 따르면 한은의 CBDC 모의실험 연구 사업자로 선정된 그라운드X의 협력사로 삼성전자가 삼성SDS 자회사인 에스코어 등이 참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그라운드X는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로, 지난달 네이버 관계사인 라인플러스 등을 제치고 한국은행과 CBDC 용역사업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그라운드X 컨소시엄에는 카카오뱅크와 카카오페이, 컨센시스, KPMG, 에스코어 등이 참여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이번 실험에서 CBDC가 갤럭시에 담겨서 작동하는지 여부를 확인할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SDS 자회사인 에스코어는 CBDC 발행 실험을 담당한다. 보안업체 드림시큐리티는 전자지갑 관련 업무를 맡는다.

한편, 그라운드X는 오는 23일 사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우선 올해 12월까지 진행되는 1단계 실험에선 모의실험 수행환경 조성과 CBDC 기본 기능에 대한 실험이 진행된다.

이어 내년 6월까지 진행되는 2단계 실험에선 1단계에서 조성한 실험환경을 토대로 CBDC 확장기능 실험, 개인정보보호 강화기술 적용 여부에 대한 검토가 이뤄진다.

hyj@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