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자배구, 터키 꺾고 4강 진출…김연경 28점 폭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TV조선

4일 일본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 배구 8강 한국과 터키의 경기에서 승리, 4강 진출에 성공한 한국의 김연경 등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도쿄올림픽에 출전한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터키를 꺾고 4강에 진출했다.

대표팀은 오늘(4일) 일본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터키와의 여자 배구 8강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로 접전 끝에 승리를 거뒀다.

한국은 17-25로 1세트를 내줬지만 2세트는 25-17, 3세트는 28-26으로 연달아 승리했다. 4세트는 18-25로 패했지만 5세트를 15-13으로 승리하며 4강 진출을 확정했다.

오늘 김연경은 28득점을 폭발시켰다. 박정아는 16득점, 양효진은 11득점, 김희진은 9득점으로 활약했다.

대표팀의 올림픽 준결승은 9년 만이다.

임서인 기자(impact@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