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美국방부 "한미훈련 중단 요청 받은 바 없어‥결정은 한국과 협의"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BC

사진 제공: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국방부는 한미연합훈련에 대한 결정은 한국 정부와의 협의 속에 이뤄질 것이라는 기존 입장을 재확인하고, 아직은 한국으로부터 훈련 중단 요청을 받은 바 없다고 밝혔습니다.

존 커비 국방부 대변인은 현지시간 3일 브리핑에서 한미연합훈련 관련 질문을 받자 "여러 차례 얘기했듯 우린 한반도에서 적절한 훈련과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고, 훈련과 태세에 관한 모든 결정은 동맹 한국과의 긴밀한 협의로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커비 대변인은 연합 훈련 중단을 압박한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의 담화를 봤다면서 "일련의 위협에 직면한 한반도에서 적절하게 훈련되고 대비태세를 갖추는 것에는 아무것도 바뀌지 않았다"고 답했습니다.

한국 정부가 미국에 훈련 중단을 요청했는지에 대한 추가 질문에는 "가상적 얘긴 하지 않겠다"면서도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커비 대변인은 "군사적 관점에서 우리가 하는 모든 일은 동맹인 한국과 함께 긴밀한 협조 속에 이뤄지며 이런 결정을 내릴 때 우리는 함께 한다"고 재차 강조했습니다.

이학수 기자(tchain@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