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신선한 경제] '곱창 밴드'가 돌아왔다…MZ세대 사로잡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0여 년 전에 유행했던 일명 '곱창 밴드' 기억하는 분들, 있으신가요?

'뉴트로 열풍'을 타고 다시 돌아왔다고 합니다

곱창 밴드는 고무줄을 천으로 감싼 형태의 머리끈으로, 1990년대 후반 배우 김희선 씨가 드라마에서 착용하고 나오면서 인기를 끌기 시작했는데요.

최근 아이돌 그룹 '블랙핑크'의 멤버, 제니와 가수 아이유, '소녀시대' 태연 등 인기 연예인뿐 아니라, 도쿄 올림픽에 출전한 탁구 국가 대표 신유빈 선수까지 곱창 밴드를 착용하고 나오면서 다시 주목받고 있다고 합니다.

더운 날씨에 긴 머리를 간편하게 올려 묶을 수 있는 데다가 색깔과 소재가 다양해서 액세서리로도 활용이 가능한데요.

머리끈으로 써도 되지만 팔찌처럼 착용해 포인트를 줄 수 있다 보니, 패션에 민감한 MZ세대들 사이에서 더욱 인기라고 하네요.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