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안선영, 드레스 입고 부산 요트 투어..아름다운 야경 보며 아들과 힐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박서연 기자]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안선영 인스타



방송인 안선영이 아들과 부산 여행을 즐겼다.

3일 안선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내사랑부산 진심 너랑 함께하는 이밤이 많이 그리워지는 순간이 오겠지 #사랑해바로야♥ #바로의여름방학"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안선영은 부산 광안리에서 드레스를 입고 요트를 즐기고 있는 모습이다. 아름다운 야경을 배경으로 아들과 뽀뽀를 하며 애정을 나누는 일상이 보는 이들에게도 힐링을 선사한다.

한편 안선영은 지난 2013년 3살 연하 남편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그는 현재 SKY, 채널A 공동 제작 프로그램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MC로 활약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