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전국 '코로나19' 현황

코로나19 확진자, 오후 9시까지 1565명…어제보다 491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사진 = 매경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지속중인 가운데 3일에도 전국 곳곳에서 확진자가 속출했다.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1565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일보다 491명 많은 수치다.

이날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1020명(65.2%), 비수도권이 545명(34.8%)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475명, 경기 465명, 부산 90명, 인천 80명, 대구 74명, 경남 70명, 충남 56명, 대전 55명, 경북 48명, 충북 42명, 제주 23명, 강원 22명, 전북 19명, 광주·울산·전남 각 15명, 세종 1명이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아직 시간이 남은 만큼 4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 보다 더 늘어 1600명대 후반, 많으면 1700명 안팎에 이를 것으로 관측된다.

[류영상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