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타와의 인터뷰

[단독] '비디오스타' 송지인, 결혼 2년차 유부녀 고백 "쑥스럽다" (인터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방송 화면 캡쳐


[OSEN=장우영 기자] 배우 송지인이 ‘비디오스타’에서 결혼 2년차 유부녀이라는 사실을 밝혔다.

송지인은 3일 저녁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의 ‘돌변녀’ 특집 ‘저기요.. 누구세요?’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는 송지인을 비롯해 가수 김연자, 배우 김윤지, 서신애 등이 출연했다.

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에서 이태곤의 불륜녀 아미 역으로 출연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송지인은 이날 방송에서 다양한 이야기와 에피소드를 말했다. 이 중 가장 화제를 모은 건 결혼 2년차 임을 밝힌 부분이었다.

이날 송지인은 “결혼 2년차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송지인은 “방송에서 이야기하는 게 처음이다. 누가 물어보지도 않아서 내가 먼저 결혼했다고 이야기하는 것도 이상하지 않느냐. 기사로 나가는 것도 부끄러워서 부탁드리기도 했고, 처음으로 공개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송지인은 “‘결혼작사 이혼작곡2’ 배우들도 몰랐다가 시어머니가 커피차를 보내주셔서 다들 알게 됐다. 다들 ‘아미 언니 결혼했어?’라고 물어보더라. 시어머니 덕분에 자연스럽게 공개하게 됐다”고 말했다.

특히 송지인은 “주변 지인에게 결혼했다고 이야기를 많이 하는데, 요즘은 불륜녀 연기 때문에 욕을 많이 먹으니까 본인도 모르는 척 하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와 관련해 송지인은 OSEN과 전화 통화에서 “토크쇼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게 처음이라 많이 떨렸다. 예능에 많이 출연하지 않았던 터라 긴장을 많이 했다. ‘비디오스타’ MC 박소현, 김숙, 박나래의 팬인데, 실제로 뵌 적은 없지만 편하게 잘 이끌어주실 것 같아 출연을 결정했다. 덕분에 편하게 촬영을 잘 마쳤다”고 소감을 밝혔다.

송지인은 결혼 사실을 밝힌 점에 대해 “사실 유명한 사람이 아니라 그 사실만 화제가 될 것 같아 이야기를 잘 안했었다. 그냥 자연스럽게 MC 분들과 편하게 수다 나누듯이 이야기하다보니 결혼했다는 이야기도 나오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송지인은 “녹화를 마치고 신랑에게도 촬영을 하다가 자연스럽게 이야기를 하게 됐다고 밝혔다. 결혼과 신랑에 관한 이야기는 너무 쑥스럽다. 내가 유명한 사람도 아닌데 그렇게 궁금해하실까 싶기도 하다”고 말을 아꼈다.

‘결혼작사 이혼작곡2’ 종영을 앞두고 있는 송지인. 그는 “‘결혼작사 이혼작곡2’ 촬영은 마쳐서 종영을 앞두고 있다. 차기작은 티빙 오리지널 작품이며,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뵙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송지인은 2008년 다비치의 뮤직비디오 ‘사랑과 전쟁’으로 데뷔해 드라마 ‘돌아온 일지매’, ‘사랑은 아무나 하나’, ‘청담동 살아요’, ‘직장의 신’, ‘호구의 사랑’, ‘TV소설 별이 되어 빛나리’, ‘동네변호사 조들호’, ‘기억’, ‘7일의 왕비’, ‘드라마스페셜-나의 흑역사 오답노트’, ‘땐뽀걸즈’, ‘해치’, ‘결혼작사 이혼작곡’, ‘결혼작사 이혼작곡2’ 등과 영화 ‘인간중독’, ‘카트’, ‘성혜의 나라’, ‘더블패티’ 등에 출연했다. /elnino8919@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