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희림, 아제르바이잔 금광 플랜트사업 진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글로벌 건축설계 및 CM·감리업체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는 아제르바이잔 국영 광산 개발 기업인 아제르골드(AzerGold)와 약 24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희림이 수주한 ‘아제르바이잔 금광 플랜트 PMC용역'은 연간 1.1메트릭톤(mt·1000㎏) 플랜트 규모다. 희림은 시공사 입찰부터 플랜트 설계, 시공 및 시운전까지 약 18개월 동안 사업관리(PMC)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PMC는 발주처나 핵심사업자를 대신해 전문가들이 프로젝트 전반을 종합적으로 관리하는 업무를 말한다.

희림은 아제르바이잔에서 바쿠 올림픽스타디움, 소카타워, 아제르수 등 다수의 대규모 프로젝트의 설계 및 CM을 수행했다. 현재 아제르바이잔 중앙은행 신축공사 PMC 업무도 맡았다.

회사 측은 현지 공공발주처의 신뢰를 보유한 한국 건축회사가 건축물 분야에서 플랜트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장했다는데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전했다. 희림 관계자는 "이번 금광 플랜트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되면 추가 확장사업이 예상되며, 희림은 아제르바이잔에서 사업영역 확장을 통해 부가가치를 높일 수 있는 새로운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