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코인 상승랠리 9개월 만에…업비트 앱도 이용 급감 [인더머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거래금액 급감…규제강화로 관망세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 애플리케이션(앱) 사용 시간이 6월 들어 감소했다. 코인 상승장이 시작된 작년 10월 이후 첫 감소다.



3일 모바일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 아이지에이웍스에 따르면 안드로이드 기준 전체 성별·연령대의 6월 월간 업비트 앱 총 사용 시간은 3245만1215시간으로 5월 대비 57.3% 급감했다.

거래대금 규모 기준 업계 2위였던 빗썸은 5월(-17.7%)부터 감소했으나 업비트만은 증가세를 이어갔다.

업비트는 가상자산 상승장이 시작된 지난 해 10월부터 앱 월간 사용 시간(안드로이드 기준)이 꾸준히 증가했다. 11월은 전달 대비 80.4% 급증한 경향을 보였고, 올해 1월에는 985만7966시간에서 2월 2005만7183시간으로 단숨에 103.5%나 불어난 바 있다.

거래대금도 자연스럽게 줄어드는 추세다.

업비트의 24시간 거래대금은 5월 초순 한때 300억달러(약 34조5000억원)를 넘었는데 6월 하순에는 20억달러대로 급감하기도 했다. 빗썸도 24시간 거래대금이 5월 초순 많을 때는 50억달러를 넘었으나 6월 하순에는 10억달러 아래로 내려갔다.

업계는 투자자들이 관망세로 접어들어, 이같은 현상이 나타나는 것으로 해석하고 있다.

한 거래소 관계자는 "중국의 코인 채굴 금지, 미국발 규제 소식에 더해 국내에서는 업계가 제도권 편입을 앞둔 상태라 투자자들이 잠시 관망 상태에 들어간 것 같다"며 "(규제가 가시화하는) 9월까지는 관망세가 이어질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아마존이 비트코인 결제 방안을 검토한다는 소식에 비트코인이 급등한 것처럼 가격 반등 소재만 있다면 (열풍이) 다시 살아날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각 거래소는 오는 9월 24일까지 요건을 갖추고 가상자산 사업자 신고를 해야 한다.

nature68@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