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양도세 세제 고쳐 다주택 처분 압박…"매물 잠김 우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민주당이 다주택들은 집을 오래 보유해도 양도세를 덜 깎아주는 법안을 발의했습니다.

집이 여러채인 사람에게 내년까지 집을 팔도록 유도하려는 건데, 실제 그런 효과가 있을지 화강윤 기자가 따져봤습니다.

<기자>

10년 이상 보유 거주한 1주택자는 집을 팔 때 양도 차익의 최대 80%를 빼고 양도세를 매깁니다.

집을 팔아 1주택자가 된 다주택자들도 현재는 해당 주택을 취득한 시점부터 계산해 특별 공제를 적용받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