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울 보건교사 29명, 여름방학 기간 코로나19 의료지원 봉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선별진료소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서울시교육청은 관내 보건교사 29명이 여름방학 기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료 봉사활동에 나선다고 3일 밝혔다.

이들은 거주지 인근 보건소나 선별진료소에서 방역 행정 지원, 선별검사 등의 의료지원 활동을 하게 된다.

이번 봉사활동은 보건교사회가 교육부·질병관리청과 협의해 이뤄지게 됐다. 보건교사회는 지난 겨울방학에도 코로나19 의료지원 봉사활동을 한 바 있다.

dy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