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함연지, '재벌 3세'는 부부애도 남다르네…"야수로 변한 ♥남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뮤지컬 배우 함연지가 남편과 웃음 가득 일상을 공개했다.함연지는 2일 자신의 SNS에 "치즈볼을 무지 좋아하는 우리집 야수"라고 행복한 일상을 담은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 함연지 남편은 '미녀와 야수' 속 야수를 연상시키는 화려한 가발을 쓰고 치즈볼을 먹고 있다. 평온한 표정으로 우걱우걱 치즈볼을 먹고 있는 그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함연지는 "현웃(현실 웃음) 터진다"는 팬의 댓글에 "근데 뭔가 잘 어울리지 않냐"고 흐뭇해했다.

함연지는 오뚜기 창업주 함태호 명예회장의 손녀이자 현 오뚜기 함영준 회장의 장녀로 잘 알려져 있다.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노트르담 드 파리' 등에 출연하는 등 뮤지컬 배우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으며, 현재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며 팬들과 적극 소통 중이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