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日 정부, 韓 급식 지원센터 트집 잡기..."후쿠시마 식자재 부정적 이미지"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일본 정부가 우리나라의 도쿄올림픽 급식 지원센터에 대해 트집을 잡고 나섰습니다.

후쿠시마현 식자재에 대해 부정적 이미지를 심어준다는 것이 그 이유인데요.

우리나라는 지난 2008년 베이징올림픽 때부터 급식지원센터를 운영해왔습니다.

김원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도쿄올림픽 선수촌에서 차로 20분 정도 떨어진 한 호텔에 마련된 우리나라의 급식지원센터.

30도가 넘는 무더위 속에 야외 조리실에서는 밥과 국을 마련하고, 식당 안에서는 김치와 불고기 등 반찬 준비가 한창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