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하니(안희연), 코로나19 완치 “현재 자택서 휴식 중”[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EXID 출신 배우 하니(안희연)이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았다.

하니의 소속사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는 2일 오후 MK스포츠에 “하니가 7월 30일, 격리해제 기준에 만족하여 퇴원이 가능하며 일상생활에 제한이 없다는 의사의 소견서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자택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매일경제

하니(안희연)이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았다. 사진=김영구 기자


앞서 하니는 지난달 20일 함께 일정을 소화하던 스태프의 코로나19 확진 사실을 인지하고 선제 검사를 진행했고, 양성 반응 통보를 받았다.

이후 하니는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서도 직접 근황을 전했다.

그는 “걱정해주신 많은 분들 감사하다. 이제 괜찮다”라고 완치 소식을 알렸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