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빗썸, 서강대와 블록체인 생태계 전략 개발 협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디넷코리아=임유경 기자)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빗썸(대표 허백영)은 서강대 산학협력단과 블록체인 생태계 저변 확대를 위한 기술이전 협약을 맺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측은 블록체인 생태계 개발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블록체인 기반 사업 전략 노하우와 서비스 자문을 공유하고, 상위 레벨의 융합기술 아키텍처 연구도 공동으로 진행한다.

이번 블록체인 생태계 공동 전략 개발은 서강대 산학협력단 산하 지능형 블록체인 연구센터를 중심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지디넷코리아

빗썸과 서강대가 블록체인 생태계 전략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양측은 이번 협약의 결과로 교육역량 증진과 인재 추천 등의 실무 협력관계 구축을 기대하고 있다. 협약은 이달부터 다음해 7월까지 약 1년간 유지되며 추후 갱신을 논의할 전망이다.

안용운 빗썸 CTO는 “블록체인 산업 기술 연구를 선도하는 서강대 지능형 블록체인 연구센터와 손잡고 관련 생태계 조성과 인재 양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수용 서강대 지능형 블록체인 연구센터장은 “빗썸의 가상자산 사업 노하우와 서강대 블록체인 연구센터의 기술력을 더하면 강력한 시너지 효과로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국내 블록체인 생태계 저변 확대를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유경 기자(lyk@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