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가족 운영' 어린이집에서 대마 길러..."원장실 앞에서도 재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단속을 피해 어린이집과 해안가 습지 등에서 대마를 재배하고 흡연한 일당이 붙잡혔습니다.

해양경찰청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 등을 받는 50대 A 씨 등 5명을 구속해 검찰에 송치하고 40대 B 씨 등 14명은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A 씨 등은 지난해 3월부터 A 씨 가족이 운영하는 어린이집 원장실 앞 복도와 뒤뜰, 옥상 등지에서 대마 13포기를 키우고 이를 인천 남동구 갯벌과 가까운 공유수면에 옮겨 재배한 혐의를 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