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용건, 39세 연하 여성 혼전 임신에 법적 다툼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초반 출산 반대한 것 맞지만 책임지겠다는 입장…경찰조사 응할 것"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김정진 기자 = 배우 김용건(75)이 연인 관계였던 39살 연하 여성 A씨에게 임신 중절을 강요한 혐의로 피소됐다.

김용건의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아리율의 임방글 변호사는 2일 통화에서 "김용건이 피소된 게 사실"이라고 밝혔다.

법률대리인에 따르면 김용건이 처음에는 A씨의 임신 소식을 듣고 출산에 반대했다가 추후 입장을 바꿔서 출산을 지원하겠다고 했고, 이후 두 달간 상대방과 연락이 닿지 않았으며 그러다 피소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