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팝 레전드' 빌리 조엘, "영감 받았다"는 BTS 뷔에 직접 화답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탄소년단(BTS) 뷔가 영감을 주는 아티스트로 꼽은 빌리 조엘을 꼽은 가운데, 빌리 조엘이 직접 화답해 눈길을 모은다.

뷔는 지난달 29일 위버스와의 인터뷰에서 'Butter'에 영감을 준 아티스트로 미국의 싱어송라이터 빌리 조엘을 제일 처음 꼽았으며, 빌보드를 비롯한 여러 외신이 이 사실을 보도했다.

빌리 조엘은 작곡가, 프로듀서, 피아니스트로 '음유시인' 또는 그의 곡을 따서 '피아노 맨'으로 불리며 큰 사랑을 받은 뮤지션이다. 제21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최우수 레코드상', 22회 그래미 어워드 '최우수 앨범상'과 '최우수 팝 남성 보컬상'을 동시 수상, 23회 그래미 어워드 '최우수 남성 록 보컬상' 그래미 3년 연속 수상, 1999년 '로큰롤 명예의 전당'에 헌액, 2013년 케네디센터상을 수상한 거장으로, 72세의 고령에도 불구하고 활발하게 공연을 펼치고 있다.

이에 빌리 조엘은 "K팝 가수 뷔(본명 김태형)가 '버터'에 대한 영감을 준 아티스트에 대한 질문에 '빌리 조엘'이라고 답했다"고 전한 빌보드와 뉴스데이의 기사를 공식 홈페이지와 트위터, 페이스북에 게재해 양 뮤지션의 팬들을 놀라게 했다.

뉴스데이는 기사에서 "뷔는 클래식 아티스트에 대한 사랑을 얘기했으며 '버터'에 영감을 준 아티스트로 빌리 조엘을 언급했다. 빌리 조엘은 뷔가 팬들과 얼마나 잘 소통하는지 놀라워했다"고 전했다.

YTN star 이유나 (lyn@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및 예방접종 현황을 확인하세요.
YTN star 연예부 기자들 이야기 [웹툰뉴스]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