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초등학교 도보로 통학하는 ‘힐스테이트 자이 계양’ 눈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올 상반기 전국 1순위 청약자 수 상위 10개 단지 중 9곳, 초등학교 도보 통학권

힐스테이트 자이 계양, 효성동초교 도보 통학 가능···우수한 교육환경 갖춰




서울경제


3040세대가 분양시장의 주 수요층으로 떠오르면서 학교가 가까운 단지의 가치가 높아지고 있다. 최근 안전한 통학 환경의 중요성이 커지며 이 중에서도 초등학교가 맞닿아 있는 아파트의 인기가 더욱 높아지는 모습이다.

한국부동산원에서 올해(1월~5월) 전국 아파트 매매 거래량을 보면 전체 거래량 31만5,153건 중 약 50.93%에 해당하는 16만492건을 30대와 40대가 매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즉, 아파트 2채 중 1채는 3040대가 매매한 셈이다. 이러한 3040세대 수요자들에게 아파트 선택 시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는 자녀 교육으로 꼽힌다.

실제로 올해 분양시장은 초등학교를 도보로 통학할 수 있는 단지가 두각을 나타냈다. 부동산114 자료를 보면 상반기(1월~6월) 전국 1순위 청약자 수 상위 10개 단지 중 9개 단지가 반경 500m 내에 초등학교가 위치해 있으며, 대부분 중학교와 고등학교도 밀집돼 있는 입지를 갖춘 것으로 나타났다.

예컨대 올해 가장 많은 청약통장이 접수된 경기도 화성시 ‘동탄2신도시 동탄역 디에트르(5월 분양)’은 302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24만4,343건이 접수돼 1순위 평균 809.0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단지는 여울초등학교가 도보 5분 거리에 위치해 있다.

또 4월 충남 아산시에서 분양한 ‘힐스테이트 모종 네오루체’는 514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3만1,491건이 접수돼 1순위 평균 61.2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3월 분양한 ‘북수원자이 렉스비아’는 850가구 모집에 2만7,957건이 접수돼 1순위 평균 32.89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 단지는 각각 신리초등학교, 다솔초등학교가 단지 바로 앞에 위치해 있다.

이러한 가운데 올해 초등학교 도보 통학권에 공급되는 신규 아파트가 눈길을 끈다. 현대건설과 GS건설 컨소시엄은 3일(화) 인천광역시 계양구 작전동 일원에 계양1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으로 선보이는 ‘힐스테이트 자이 계양’의 1순위 해당지역 청약접수를 진행한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34층, 15개동, 전용면적 39~84㎡ 총 2,371세대 대단지로 구성되며, 이중 812세대를 일반 분양으로 공급한다.

단지 바로 옆에 효성동초등학교가 위치해 있어 도보 5분 내 통학이 가능하다. 경인교대부설초, 명현중, 작전중, 효성고, 작전고, 작전여고, 안남고 등 초·중·고교가 주변으로 밀집돼 있어 교육환경이 우수하며, 계양구청 인근 학원가 이용도 편리하다.

청약일정을 살펴보면 8월 2일(월)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3일(화) 1순위 해당지역, 4일(수) 1순위 기타지역, 5일(목) 2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 당첨자는 8월 11일(수) 발표되며 정당계약은 23일(월)부터 30일(월)까지 8일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김동호 기자 dongho@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