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지현♥김시우, '골프 스타' 커플 탄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골프선수 오지현(왼쪽), 김시우. 사진I김시우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골프 스타 커플의 탄생이다.

오지현(25)이 미국 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김시우(26)와 열애중이라고 밝혔다. 오지현은 KLPGA 투어에서 7승을 거뒀고, 김시우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등 PGA 투어에서 3승을 거뒀다.

오지현은 지난 1일 제주 우리들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에서 우승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김시우 선수와 좋은 관계를 이어오고 있고, 결혼을 전제로 만나고 있다"고 밝혔다.

오지현은 삼다수 마스터스 우승까지 합계 7언더파 271타로 KLPGA 투어에서 통산 7승을 거둔 골프 스타다. 김시우 역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활약하며 3승을 거뒀으며, 도쿄올림픽 남자 골프에 출전해 8언더파 공동 32위를 기록하는 등 승승장구 중이다.

두 사람은 2019년부터 교제를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열애 사실을 공식화 하기 전부터 각자의 인스타그램에 다정한 사진을 올리며 자연스럽게 애정을 드러내 왓다.

오지현은 2019년 10월 일본에서 열린 PGA 투어 조조 챔피언십을 찾아 김시우를 응원하기도 했고, 김시우도 KLPGA 투어 대회가 열린 제주로 와 오지현을 향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한현정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