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재난지원금, 동네마트 가능…온라인몰·백화점 불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재난지원금, 동네마트 가능…온라인몰·백화점 불가

전 국민의 약 88%가 1인당 25만원씩 받는 상생 국민지원금은 동네 마트, 식당, 편의점 등에서 쓸 수 있지만 대형마트나 백화점에서는 사용이 안 될 것으로 보입니다.

기획재정부 등 관계부처에 따르면 정부는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의 용도 제한 규정을 기본적으로 지난해 재난지원금과 같게 운영할 방침입니다.

국민지원금은 신용·체크카드, 선불카드, 지역 상품권 가운데 선호하는 방식으로 받아 주민등록상 자신이 사는 지역에서 사용이 가능합니다.

대형마트나 백화점에서는 사용이 불가능하지만 매장 내 입점 임대 매장에서는 사용이 가능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