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부 "수도권 정체국면...거리두기 조정안 금주 추이보고 결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내 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지속 중인 가운데 이번 주 상황이 향후 방역 대응 수위를 가를 것으로 보입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정례 브리핑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 관련 질의에 "금주 추이를 보면서 여러 의견을 듣고 취합한 뒤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현재 수도권에는 거리두기 4단계, 비수도권에는 3단계가 시행 중이며 이 조치는 오는 8일 종료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