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게이트 나서는 오진혁과 김제덕[포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한민국 양궁 국가대표팀이 2020도쿄올림픽에서 금메달 4개를 따내고 귀국했다. 1일 금의환향한 양궁 남자대표 오진혁과 김제덕이 여유있게 게이트를 나서고 있다.2021.08.01.
인천공항 | 강영조기자 kanjo@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